홀짝게임 파워사다리 파워볼엔트리 분석 분석기

[뉴스엔 서유나 기자]

강재준이 다이어트 근황과 함께 자신만의 먹팁을 전했다.

8월 28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덕이코너에는 야식덕후이자 떡볶이덕후 개그맨 강재준이 함께했다.

이날 강재준은 스페셜 DJ 김민경을 무척이나 반가워하며 꼭 한 번 다시 만나고 싶었다고 말했다. 강재준은 “‘맛있는 녀석들’ 나갔을 때 (김민경 씨에게) 딱밥을 맞았는데 이지파워볼 제가 집에 가다가 뇌진탕 증세가 있어 세브란스 들렀다 갈까 했다. 너무 어지럽고 구토증세가 있더라”고 전해 웃음을 줬다. 강재준은 “촬영을 잘하고 있는데 아무 이유없이 멤버들이 저한테 딱밤을 맞아 보라고 했다. 눈감고 맞았는데 벽돌로 찍는 줄 알았다”고 당시 상황도 밝혔다.

김민경은 “저한테 딱밤 맞으면 기운이 좋아져 일이 잘 풀린다더라”고 나름의 딱밤 긍정 효과를 전했다. 이에 강재준은 “소름돋는 게 일이 잘 풀리기 시작했다. 떡볶이 사업도 잘되고 방송도 잘됐다”면서도 “아무리 일이 잘 풀린다해도 다시는 맞기 싫다”고 확고하게 말했다.

강재준은 야식덕후답게 좋아하는 야식 메뉴도 밝혔다. 강재준은 “떡볶이, 치킨을 즐겨 먹는다. 치킨은 윙봉을 좋아한다”며 교촌치킨 오리지널 엔트리파워볼규칙 간장이랑 레드를 최애 메뉴로 꼽았다. 이어 강재준은 “이 둘만 얘기하기는 아쉬워서 라면도. 해물라면을 좋아한다. 냉동실에 문어를 잘라서 넣어 놓으면 (나중에 라면에 넣어 먹기) 좋다. 살아 있을 때 바로 냉동을 시키면 다시 자숙을 해도 그때 그 맛을 느낄 수 있다”며 자신만의 라면 맛있게 먹는 법을 알려줬다. 강재준, 김민경은 식은 치킨, 식은 피자도 입을 모아 예찬했다.

강재준은 남다른 먹팁도 방출했다. 강재준은 “우유에 카스테라 메이저사이트추천 빵을 넣어 죽처럼 퍼먹는다. 우유는 굉장히 시원해야 한다. (이렇게 먹으면) 속도 든든하다”고 설명했다. 강재준은 본인이 흰우유를 워낙 좋아한다며 “어렸을 때 아버지가 교사셨는데 남은 우유를 20개씩 가져오시곤 했다. 그때 우유에 밥을 말아먹곤 했다”고 밝혔다.

강재준은 드라마덕후이기도 했다. 강재준은 “제가 연기를 무척 좋아한다”며 “저는 종영된 드라마를 나중에 기다렸다가 한번에 끝까지 본다. 최근에 본 건 ‘스토브리그’. 연기를 너무 잘하셔서 두 번 봤다. 예전 드라마도 많이 본다. ‘올인’, 야왕’ 다시 봐도 재밌다”고 말했다. 강재준은 정주행할 만한 드라마로 ‘부부의 세계’와 ‘피고인’을 추천했다.

그러면서 강재준은 최근 드라마, 영화 캐스팅이 실시간놀이터 들어오는 편이라고 자신의 TMI를 흘렸다. 강재준은 “다음 달에 영화를 찍는다. 살짝 코믹한 캐릭터이긴 한데 그걸로 부산에 가서 1박2일 찍게 됐다. 주연이 엑소 찬열님”이라고 밝혔다.

강재준은 다이어트에 대해서 말했다. 강재준은 “현재 10㎏ 정도를 뺐다”며 최종적으로 “20㎏정도 예상이다. 목표는 90㎏대 초반, 17㎏을 빼고 싶다”고 말했다. 지금은 98㎏이라고. 강재준은 “‘1호가 될 순 없어’에서 한의사 선생님께서 경악을 하셨다. 지금까지 검진했던 환자중 최악이라고. 그나마 다행인건 근육량이 많다. 요즘 운동 열심히 하고 있다”고 말했다. (사진=강재준 인스타그램)

뉴스엔 서유나 stranger77@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